Untitled Document
2018. 05. 25 金
로그인 회원가입 스크랩 기사제보
   
시민기자방
 
청소년기자
 
전체기사
성당
    

Home > 지역소식 > 성당
 
희귀식물 고란초 군락지 성당 금강변에서 발견
▲ 2천여평 대규모 서식지 어느 지역보다 넓어

익산시 성당면 농촌전통테마마을 금강변에서 강가 절벽이나 바닷가 숲 속에서만 자라는 대규모 고란초 군락지가 발견됐다.

농업기술센터는 올해 농촌전통테마마을로 선정된 성당면 성당마을의 황룡산 금강변에서 2천여평에 이르는 대규모 고란초 서식지를 발견했다. 발견 후 익산대학의 녹지조경과 교수의 전문 감식을 받은 결과 희귀보호식물인 고란초로 밝혀졌다.

고란초란 충청남도 부여에 있는 고란사에 사는 식물이라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고사리목 고란초과에 속하는 희귀종으로 그늘진 바위틈이나 낭떠러지 등에서 자생하는 상록다년초이며, 잎은 단엽의 긴 타원형으로 표면은 녹색이며 뒷면은 흰빛이 돌고 둥근 황갈색의 포자덩어리가 2열로 배열돼 있다.

고란초는 산림청지정 희귀보호식물로 개체수와 자생지가 점차 감소해 보호할 가치가 있는 식물로 알려져 있다.
성당마을의 고란초 군락지는 지금까지 사람의 접근이 없었던 곳으로 보호가 잘 되어있고, 금강변 바위절벽을 타고 넓은 면적에 퍼져있으며, 그 면적이 어느 지역보다 넓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시는 이번에 발견된 대규모 고란초와 함께 금강변의 낙조, 갈대숲, 강변 산책로 등을 연계해 관광상품화 시켜 전국의 관광객들을 불러모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농촌전통테마마을인 성당면 성당은 금강변의 수려한 자연경관을 끼고 있는 조선시대 세곡을 실어나르던 조운선이 있던 곳으로, 별신제가 이어지고 있는 유서 깊은 마을이다.

이번 고란초 군락지 발견은 금강변의 볼거리와 농촌 체험거리와 함께 성당마을을 새로운 농촌 체험 관광지로 만들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소통뉴스 이백순 기자 06-09-06 15:52
   

 
'소통레이더'
'소통레이더'는 각 읍면에서 활동하는 리포터와 명예시민기자들이 해당 읍.면 소식들을 담아내는 란입니다.
'사람들'
읍.면에서 고향을 지키며 살고 있는 분, 타향에서 고향을 빛내신 분들의 삶을 그려내는 란입니다.
'마을탐방'
읍.면의 크고 작은 마을의 유래,문화,사람들의 삶의 모습 등을 그려내는 란입니다.
'업체 . 단체탐방'
읍.면에 속해있는 기업이나 소상공업체 또는 그 지역의 단체들을 탐방 소개하는 란입니다.
'기사담기'
타 언론에 게재 된 해당 읍.면과 관련 있는 기사나 글을 담는 곳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기사올림방
발행소 : 전라북도 익산시 부송동 1120번지 707동 302호(제일5차아파트 상가3층) 소통뉴스
TEL. 063)837-3773, 837-3445  FAX. 063)837-3883  사업자등록번호 : 403-81-42187   편집국이메일 : sotongnews@empal.com
(유)소통뉴스 발행인 : 이백순 편집인 : 공인배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북 아 00009 등록년월일 : 2006년2월2일
Copyright (c) 2006 SOTONGNEWS.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