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18. 12. 13 木
로그인 회원가입 스크랩 기사제보
   
시민기자방
 
청소년기자
 
전체기사
정치ㆍ행정
정치.행정일반 정가동향 지방정가 이모저모 잊을 수 없다 18대 총선을 뛴다

Home > 뉴스 > 정치ㆍ행정 > 정치.행정일반
 
‘진권유세단’ 총력 유세전
민주노동당 익산을 조진권 후보는 선거운동 이틀을 남겨놓고 집중과 분산, 릴레이 유세로 총력전을 펼쳤다. 유세차, 유세단을 중심으로 유권자가 가장 많이 모이는 곳에서 신명나는 율동, 일사 분란한 연호와 손동작으로 총력전을 펼쳤다.

후보는 망성면 농민유권자를 만난 후 익산 2공단 만도 사업장을 방문, “지난 17대 국회 299명의 국회의원 중 단 3%, 10석의 국회의원뿐이었지만 민주노동당은 97%의 반대에서 불구하고 민생문제들을 하나 둘 씩 해결해 왔다. 민주노동당 10석, 민주노동당의 20석은 대한민국 정치를 제대로 만드는 ‘균형의석’ ‘필요의석’인 것이다.”며 민주노동당에게 힘을 실어 줄 것을 호소하였다.

후보와 함께 선거운동원들은 7시 출근길 유세부터 시작해 밤 10시까지 상가와 골목길 구석구석을 다니면서 유권자들의 표심을 모으고 있다. 신나는 율동과 노래로 시민들에게 흥겨움을 주고 있는 유세단은 대부분 일하는 노동자들로 구성되어, 출, 퇴근 시에 피곤한 몸을 이끌고 밤늦게까지 유세활동을 펼치고 있다. 유권자 한 사람, 한 사람을 만나 민주노동당 후보와 정책을 홍보하며 선거운동을 펼쳤다.

투표를 앞둔 오늘 저녁 9:30, 진권 유세단들은 중앙체육공원에 모여 그 동안 고생했던 서로를 격려하며 힘찬 율동으로 선거운동을 마무리한다. 투표 당일인 내일, 조진권 후보와 선대본부는 그동안 함께 뛰었던 선거운동원들과 모여 개표방송을 시청할 예정이다.


소통뉴스 편집국 08-04-08 18:50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뜨거운 감…   08-04-08 21:33
국민이 왜 민노당을 떠나는지 생각들 해 보세요.
자신들만 옳다고 하면서 분열을 일삼고
과거에 안주하는 당신들을 과연 국민이 어떻게 보는지.
   

 
정치ㆍ행정은 일반적인 관련 소식과 아래의 주제를 중심으로 꾸며 집니다.


정부의 정책이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 하의 상달이 필요한 정책의 입안이나 중앙정부가 분배하는 각종 보조금 확보를 지속적으로 촉구.

'정가동향'
지역구 국회의원과 단체장이 지역발전을 위해 벌이는 대정부 활동을 추적, 보도합니다.

'지방정가 이모저모'
지역 정서와 지방분권정신에 반하는 행보나 언행을 집중 조명한다.

'잊을 수 없다'
당리당략에 사로잡혀 지역의 이익을 도외시하거나 침해하는 경우, 또는 사리사욕이나 정치인이 속한 소수 집단의 이익에 편중되게 정치활동을 벌인 사례가 보도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기사올림방
발행소 : 전라북도 익산시 부송동 1120번지 707동 302호(제일5차아파트 상가3층) 소통뉴스
TEL. 063)837-3773, 837-3445  FAX. 063)837-3883  사업자등록번호 : 403-81-42187   편집국이메일 : sotongnews@empal.com
(유)소통뉴스 발행인 : 이백순 편집인 : 공인배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북 아 00009 등록년월일 : 2006년2월2일
Copyright (c) 2006 SOTONGNEWS.COM All rights reserved.